Korean Living Bible

창세기 48

에브라임과 므낫세를 축복함

1얼마 후에 요셉은 아버지가 병들었다는 말을 들었다. 그래서 그는 두 아들 므낫세와 에브라임을 데리고 문병하러 갔다.

이때 야곱은 자기 아들 요셉이 문병하러 왔다는 말을 듣고 힘을 내어 침대에 일어나 앉았다.

그러고서 그는 요셉에게 이렇게 말하였다. “전에 전능하신 하나님이 가나안 땅 루스에서 나에게 나타나 나를 축복하시며

‘내가 너에게 많은 자손을 주고 너를 번성하게 하여 많은 민족의 조상이 되게 하고 내가 이 땅을 네 후손에게 영원한 소유로 주겠다’ 하고 말씀하셨다.

“내가 이 곳으로 오기 전에 이집트에서 너에게 태어난 두 아들 에브라임과 므낫세는 내 아들이다. 내가 그들을 르우벤과 시므온과 같은 아들로 삼겠다.

앞으로 네가 아들을 더 낳게 되면 그들은 네 아들이 될 것이며 또 그들은 에브라임과 므낫세의 이름으로 유산을 받게 될 것이다.

내가 이렇게 하는 것은 너의 어머니 라헬 때문이다. 애석하게도 너의 어머니는 내가 [a]메소포타미아에서 돌아오던 길에 가나안 땅에서 죽고 말았는데 그 곳은 에브랏에서 그리 멀지 않은 곳이다. 그래서 나는 네 어머니를 에브랏으로 가는 길가에 장사하였다” (에브랏은 베들레헴으로 알려진 곳이었다).

야곱이 요셉의 아들들을 보고 요셉에게 물었다. “이 애들은 누구냐?”

“이 곳에서 하나님이 주신 내 아들들입니다.” “그들을 내 앞으로 데리고 오너라. 내가 그들에게 축복해 주겠다.”

10 이때 야곱은 나이가 많아 이미 눈이 어두워 잘 보지 못하였다. 요셉이 두 아들을 아버지 앞으로 데리고 가자 야곱은 그들을 끌어안고 입을 맞추며

11 요셉에게 “내가 너를 다시 보리라고는 꿈에도 생각지 못했는데 하나님이 나에게 네 자녀들까지 보게 하셨구나” 하였다.

12 요셉은 아버지의 무릎에서 두 아들을 물러서게 하고 바닥에 엎드려 아버지에게 절한 후

13 에브라임을 야곱의 왼편에, 므낫세를 야곱의 오른편에 앉혔다.

14 그러나 야곱은 팔을 어긋맞게 펴서 에브라임이 차남인데도 그의 오른손을 에브라임의 머리 위에 얹고 므낫세는 장남인데도 왼손을 그의 머리 위에 얹었다.

15 그러고서 그는 [b]그들에게 이렇게 축복하였다. “내 할아버지 아브라함과 내 아버지 이삭이 섬기던 하나님, 오늘날까지 평생 나의 목자가 되신 하나님이시여,

16 나를 모든 환난에서 구해 주신 천사시여, 이 아이들을 축복하소서! 이들이 나와 내 할아버지 아브라함과 내 아버지 이삭의 이름으로 불려지게 하시며 세상에서 번성하여 많은 자손을 갖게 하소서.”

17 요셉은 아버지가 오른손을 에브라임의 머리에 얹는 것을 보고 기분이 좋지 않아 아버지의 손을 에브라임의 머리에서 므낫세의 머리로 옮기고자 그 손을 잡으며

18 “아버지, 그렇게 하지 마십시오. 이 아이가 장남입니다. 오른손을 이 아이의 머리 위에 얹으십시오” 하였다.

19 그러나 그의 아버지는 거절하며 말하였다. “얘야, 나도 알고 있다. 므낫세도 한 민족의 조상이 되어 크게 되겠지만 그의 동생은 그보다 더 크게 되어 그 후손이 여러 민족을 이룰 것이다.”

20 그러고서 그는 그 날 그들을 축복하며 말하였다. “이스라엘 사람들이 축복을 할 때 너희 이름을 사용하여 ‘하나님이 너를 에브라임과 므낫세처럼 되게 하시기를 원한다’ 라고 말할 것이다.” 이와 같이 야곱은 에브라임을 므낫세보다 앞세웠다.

21 그리고 야곱은 요셉에게 이렇게 말하였다. “나는 죽지마는 하나님은 너희와 함께 계셔서 너희를 인도하여 너희 조상들의 땅으로 돌아가게 하실 것이다.

22 내가 특별히 비옥한 세겜 땅을 네 형들에게 주지 않고 너에게 주겠다. 이것은 내가 아모리족에게서 칼과 활로 빼앗은 땅이다.”

Footnotes

  1. 48:7 히 ‘밧단’
  2. 48:15 원문에는 ‘요셉에게’

O Livro

Gênesis 48

Manassés e Efraim

1Algum tempo depois disto vieram dizer a José que o pai estava doente. Então pegou nos seus dois filhos, Manassés e Efraim, e foram vê­lo. Quando Jacob ouviu que José ia chegar, juntou as poucas forças que ainda tinha e sentou­se na cama; saudou­o assim que ele chegou: 3/4 “Deus, que tem todo o poder, apareceu­me em Luz, na terra de Canaã, e abençoou­me, prometendo­me: ‘Farei com que te tornes numa grande nação, e darei esta terra de Canaã a ti e aos teus descendentes para sempre’.

5/7 E agora, com respeito a estes teus dois filhos que te nasceram aqui no Egipto antes que eu para cá viesse, adoptá­los­ei como se tivessem sido gerados por mim mesmo e herdarão com o mesmo direito que, por exemplo, Rúben e Simeão. Mas outros filhos que possas ainda vir a ter, esses então sim serão teus e herdarão o que tiver cabido em herança a Efraim e Manassés. Nunca me esquecerei de que a tua mãe Raquel me morreu quando vinha ainda de Padan­Arã, a pouca distância de Efrata (ou Belém), e que tive de a sepultar ali, perto do caminho.”

Então atentou para os dois rapazes: “São estes os teus dois filhos?”

“Sim, são os dois filhos que Deus me deu aqui no Egipto.”

“Aproxima­os de mim para que os abençoe.”

10/11 Israel já via mal por causa da sua muita idade. José trouxe­os junto do pai, que os beijou e os abraçou. E disse comovido: “Eu, que já nem pensava tornar a ver­te sequer a ti, agora Deus dá­me esta grande alegria de ver até os teus dois filhos!”

12/14 Então José pegou nos moços pela mão, inclinou­se profundamente diante do pai e pô­los junto aos seus joelhos — Efraim à esquerda dele e Manassés à direita. Mas Israel, ao estender os braços para eles, cruzou­os, pondo assim as mãos sobre as cabeças dos rapazes de forma que a direita ficou sobre Efraim e a esquerda sobre Manassés, o mais velho. Sabia portanto o que fazia.

15/16 E abençoou José: “Que Deus, o Deus dos meus pais Abraão e Isaque, o Deus que me sustentou e me amparou durante toda a vida, abençoe ricamente estes moços. Ele é o anjo que me guardou de todo o mal. Que estes rapazes possam honrar o meu nome e dos meus pais Abraão e Isaque, e que se tornem uma poderosa nação.”

17 Mas José ficou contrariado quando viu que o pai punha a mão direita sobre Efraim. E pegou na mão do pai para a colocar em cima da cabeça de Manassés: 18 “Não, pai. Não é na cabeça desse que deves pôr a mão direita. Este é que é o mais velho, por isso é sobre ele que deves pô­la.”

19 Mas o pai recusou: “Eu sei o que estou a fazer, meu filho. Manassés também se há­de tornar numa grande nação, mas o mais novo será maior do que ele.”

20/22 E abençoou os rapazes assim: “Que Israel se habitue a abençoar o seu companheiro dizendo: ‘Que Deus te faça tão próspero como Efraim e como Manassés’”. E acrescentou: “Estou a ponto de morrer, mas Deus estará contigo e levar­te­á de novo a Canaã, a terra dos teus antepassados. Eu dei­te em herança a belíssima terra de Siquem que é muito melhor do que a que caberá aos teus irmãos, e que eu tomei com a minha espada aos amorre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