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n Living Bible

욥기 23

1그러자 욥이 대답하였다.

“내가 오늘도 크게 원망하지 않을 수 없는 것은 내가 받는 벌이 너무 혹독하기 때문이다.

내가 하나님을 발견할 수 있는 곳을 알고 그 곳으로 갈 수 있다면

내가 그분 앞에 나아가 내 문제를 내어놓고 변명하며

또 나에게 대답하시는 말씀을 듣고 그 말씀을 깨달을 수 있을 텐데.

그가 큰 힘으로 나를 대적하실까? 아니야, 오히려 내 말을 들어주실 것이다.

거기는 정직한 자가 하나님 앞에 자기 문제를 내어놓고 호소할 수 있는 곳이므로 내가 나의 심판자에게서 영원히 구제될 것이다.

“그런데 내가 동쪽으로 가도 그가 계시지 않고 서쪽으로 가도 보이지 않으며

그가 북쪽에서 일하시나 내가 만날 수 없고 그가 남쪽으로 돌이키셔도 내가 뵈올 수 없구나.

10 그러나 하나님은 내가 가는 길을 다 알고 계신다. 그가 나를 단련하신 후에는 내가 순금처럼 깨끗할 것이다.

11 나는 그를 충실히 따랐고 그의 길에서 벗어나지 않았으며

12 그의 명령을 어기지 않았고 그 입의 말씀을 매일 먹는 음식보다 더 소중히 여겼다.

13 그런데도 나에 대한 [a]그의 태도는 변하지 않고 있으니 누가 감히 그의 뜻을 돌이킬 수 있겠는가? 그는 자기가 원하는 일이면 무엇이든지 하고야 마는 분이시다.

14 그러므로 그가 나에게 작정하신 일도 반드시 이루실 것이다. 그에게는 이런 일이 얼마든지 있다.

15 그래서 나는 그분 앞에서 떨며 이 모든 것을 생각하고 그를 두려워하고 있다.

16-17 하나님이 나를 낙심케 하시며 전능하 신 그가 나를 두렵게 하시니 어두움이 나를 둘러싸고 흑암이 내 얼굴을 가리는구나.”

Footnotes

  1. 23:13 또는 ‘그는 뜻이 일정하시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