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n Living Bible

시편 127

헛된 수고와 하나님의 축복

(솔로몬의 시. 성전에 올라가는 노래)

1여호와께서
집을 세우지 않으시면
건축자들의 수고가 헛되고
여호와께서
성을 지키지 않으시면
파수병이 보초를 서도 헛일이다.
아침 일찍 일어나고
밤 늦게 자면서
고달프게 벌어 먹고 사는 것도
헛된 일이다.
그래서 여호와께서는
자기가 사랑하는 자에게
잠을 주신다.

자녀는 여호와께서 주신 [a]선물이며
상급으로 주신 그의 축복이다.
젊었을 때 낳은 자식은
용사의 손 안에 있는 화살 같아서
그런 화살이 많은 사람은 행복하다.
그가 3법정에서
자기 원수를 만나도
수치를 당하지 않으리라.

Footnotes

  1. 127:3 또는 ‘기업이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