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inese Contemporary Bible (Traditional)

路加福音 17

論罪、信心和本分

1耶穌教導門徒說:「引人犯罪的事是免不了的,但引人犯罪的人有禍了。 誰使一個卑微的弟兄失足犯罪,他的下場比把大磨石拴在他脖子上扔到海裡還要慘。 你們要小心謹慎!你的弟兄若犯了罪,要責備他。他若悔改,要饒恕他。 就算他一天得罪你七次,每次都對你說,『我悔改』,你都要饒恕他。」

使徒對主說:「請你加添我們的信心。」

主說:「如果你們的信心像一粒芥菜種那麼大,便可對這棵桑樹說,『連根拔起,栽在大海裡!』它必服從你們。

「你們誰會對種田或放羊回來的奴僕說,『請趕快坐下來吃飯』? 不都是吩咐他『給我準備晚飯,束上腰帶伺候我用餐,等我吃完,你才可以吃』嗎? 奴僕照著吩咐去做,主人會謝他嗎? 10 同樣,你們照著吩咐把事情辦妥後,也該這樣說,『我們是無用的奴僕,所做的不過是分內的事。』」

十個痲瘋病人

11 耶穌繼續前往耶路撒冷,途經撒瑪利亞和加利利的交界處。 12 祂進入一個村莊時,十個痲瘋病人迎面而來。他們遠遠地站著, 13 高聲呼喊道:「耶穌,老師啊,求你可憐我們吧!」

14 耶穌看見他們,就說:「去讓祭司察看你們的身體。」

他們去的時候,就潔淨了。 15 其中一個發現自己痊癒了,就跑回來,高聲讚美上帝, 16 又俯伏在耶穌的腳前連連稱謝。這人是撒瑪利亞人。

17 耶穌說:「被醫好的不是有十個人嗎?其他九個呢? 18 回來讚美稱頌上帝的只有這個外族人嗎?」 19 於是祂對那人說:「起來回去吧!你的信心救了你。」

上帝國的降臨

20 法利賽人問耶穌:「上帝的國什麼時候降臨?」

耶穌回答說:「上帝國的降臨並沒有看得見的徵兆。 21 所以沒有人能說,『上帝的國在這裡』,或說,『在那裡』,因為上帝的國就在你們心裡[a]。」

22 祂又對門徒說:「時候將到,你們將渴望見到人子降臨的日子,可是你們卻見不到。 23 有人將對你們說,『看啊,祂在這裡!』或說,『看啊,祂在那裡!』你們不要出去,也不要追隨他們。 24 因為人子降臨的時候必如劃過長空的閃電,從天這邊一直照亮到天那邊。 25 但祂必須先受苦,被這個世代棄絕。

26 「人子降臨時的情形將像挪亞的時代, 27 人們吃喝嫁娶,一直到挪亞進入方舟那天,洪水來了,毀滅了他們; 28 又像羅得的時代,人們吃喝、做買賣、耕地、蓋房。 29 在羅得離開所多瑪那天,烈火和硫磺從天而降,把他們全毀滅了。

30 「人子顯現之日的情形也是如此。 31 那天,在自己屋頂上的,不要下來收拾行李;在田裡工作的,也不要回家。 32 你們要記住羅得妻子的事。 33 想保全生命的,必喪失生命;喪失生命的,必保全生命。 34 我告訴你們,那天晚上,兩個人睡在一張床上,一個將被接去,一個將被撇下; 35 兩個女人一起推磨,一個將被接去,一個將被撇下; 36 兩個人在田間,一個將被接去,一個將被撇下。[b]

37 門徒問:「主啊,在哪裡有這事呢?」

耶穌回答說:「屍體在哪裡,禿鷹就會聚集在哪裡。」

  1. 17·21 在你們心裡」或作「在你們當中」。
  2. 17·36 有古卷無36節。

Korean Living Bible

누가복음 17

1예수님이 제자들에게 이렇게 말씀하셨다. “[a]세상에는 죄 짓게 하는 일 이 언제나 있기 마련이지만 죄 짓게 하는 그 사람에게는 불행이 닥칠 것이다.

이런 어린 아이 하나라도 죄 짓게 하면 [b]차라리 목에 큰 맷돌짝을 달고 깊은 바다에 빠져 죽는 것이 더 낫다.

너희는 스스로 조심하라. 네 형제가 죄를 짓거든 꾸짖고 회개하거든 용서해 주어라.

그가 하루 일곱 번이나 네게 죄를 짓고 그때마다 와서 잘못했다고 빌면 용서해 주어라.”

믿음과 감사

사도들이 “주님, 우리에게 더 큰 믿음을 갖게 해 주십시오” 하자

주님께서 이렇게 말씀하셨다. “너희에게 겨자씨 한 알 만한 믿음이라도 있으면 이 뽕나무더러 ‘뿌리째 뽑혀 바다에 심겨져라’ 해도 그대로 될 것이다.

너희 중 어떤 사람에게 밭갈이나 양치는 일을 맡은 종이 있다고 하자. 그가 밭에서 돌아오면 ‘어서 이리 와서 앉아 먹어라’ 할 주인이 있겠느냐?

오히려 그에게 ‘너는 내 저녁부터 준비하고 내가 먹고 마시는 동안 시중들다가 내 식사가 끝난 다음에 네가 먹고 마셔라’ 하지 않겠느냐?

시키는 대로 했다고 해서 주인이 그 종에게 고맙다고 하겠느냐?

10 이와 같이 너희도 명령받은 것을 다 수행하고 나서 ‘우리는 아무 쓸모없는 종입니다. 그저 해야 할 일을 했을 뿐입니다’ 하고 말하라.”

11 예수님이 예루살렘으로 가시는 길에 사마리아와 갈릴리 사이로 지나가시게 되었다.

12 예수님이 어떤 마을에 들어가시자 문둥병자 열 사람이 예수님을 만나 멀리 서서 큰 소리로

13 “예수 선생님, 우리를 불쌍히 여겨 주십시오” 하고 외쳤다.

14 예수님은 그들을 보시고 “제사장들에게 가서 너희 몸을 보여라” 하고 말씀하셨다. 그들은 가는 도중에 몸이 깨끗하게 되었다.

15 그들 중 하나가 자기 병이 나은 것을 보고 큰 소리로 하나님을 찬양하며 돌아와

16 예수님의 발 앞에 엎드려 감사를 드렸는데 그는 사마리아 사람이었다.

17 이때 예수님은 “열 사람이 다 깨끗하게 되지 않았느냐? 그런데 아홉은 어디 있느냐?

18 이 이방인 외에는 하나님을 찬양하러 돌아온 사람이 없단 말이냐?” 하시고

19 그에게 “일어나 가거라. 네 믿음이 너를 낫게 하였다” 하고 말씀하셨다.

준비하고 기다려라

20 하나님의 나라가 언제 오겠느냐는 바리새파 사람들의 질문을 받고 예수님은 이렇게 대답하셨다. “하나님의 나라는 볼 수 있게 오는 것이 아니며

21 또 ‘여기 있다’, ‘저기 있다’ 하고 말할 수도 없다. 왜냐하면 하나님의 나라는 너희 [c]안에 있기 때문이다.”

22 그러고서 예수님은 제자들에게 말씀하셨다. “너희가 [d]단 하루만이라도 나와 함께 있고 싶어도 그렇게 못할 때가 올 것이다.

23 또 사람들이 너희에게 [e]그리스도가 ‘여기 있다’, ‘저기 있다’ 하여도 너희는 그들을 따라 나서거나 쫓아다니지 말아라.

24 마치 번개가 하늘 이편에서 번쩍하여 저편까지 비치듯이 [f]내가 오는 날도 그와 같을 것이다.

25 그러나 나는 먼저 많은 고난을 당하고 이 세대 사람들에게 버림을 받아야 한다.

26 내가 올 때에는 세상이 노아의 시대와 같을 것이다.

27 사람들은 노아가 배에 들어가는 날까지 먹고 마시고 장가가고 시집가다가 홍수가 나자 모두 멸망하고 말았다.

28 또 내가 올 때에는 롯의 시대와도 같을 것이다. 사람들이 먹고 마시고 사고 팔며 파종하고 집을 지었지만

29 롯이 소돔에서 나가던 바로 그 날에 하늘에서 불과 유황이 비 오듯이 쏟아져 모두 멸망하고 말았다.

30 내가 나타나는 날에도 그럴 것이다.

31 그 날에는 지붕 위에 있는 사람이 집 안에 물건이 있다고 해서 그것을 가지러 내려가지 말고 들에 있는 사람도 집으로 돌아가지 말아라.

32 롯의 아내를 생각해 보아라.

33 누구든지 자기 생명을 지키려고 하는 사람은 잃을 것이며 자기 생명을 [g]버리는 사람은 보존할 것이다.

34 내가 분명히 말해 둔다. 그 날 밤에 두 사람이 한 침대에 누워 있어도 하나는 데려가고 하나는 버려 둘 것이며

35 두 여자가 함께 맷돌을 갈고 있어도 하나는 데려가고 하나는 버려 둘 것이다.

36 [h](두 사람이 밭에 있어도 하나는 데려가고 하나는 버려 둘 것이다.)”

37 그때 제자들이 “주님, 어디서 그런 일이 일어나겠습니까?” 하고 묻자 “시체가 있는 곳에는 독수리가 모여들기 마련이다” 하고 예수님이 대답하셨다.

  1. 17:1 암시됨.
  2. 17:2 원문에는이구절에쓰인동사가수동태로되어있다.
  3. 17:21 또는 ‘가운데’
  4. 17:22 원문에는 ‘인자의 날 하루를 보고자 하되’
  5. 17:23 암시됨 (마24:23).
  6. 17:24 원문에는 ‘인자’ (사람의 아들)
  7. 17:33 원문에는 ‘잃 는’
  8. 17:36 어떤사본에는괄호안의말이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