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 Livro

Ezequiel 23

As duas irmãs de má conduta

1Veio a mim novamente a palavra do Senhor: 2/3 Homem mortal, houve duas irmãs que, em novas, se tornaram prostitutas no Egipto. 4/5 A mais velha chamava-se Aolá, e a outra, Aolibá. Correspondem, a primeira a Samaria e a segunda a Jerusalém! Casei com elas e deram-me filhos e filhas. Mas depois Aolá voltou-se para falsos deuses e deixou-me; deu o seu amor aos assírios, seus vizinhos.

6/8 Eram todos eles gente atraente, jovens comandantes militares e magistrados, vestidos de um vistoso azul, pavoneando-se nos seus cavalos. E assim ela pecou com eles, que eram todos a fina flor da Assíria — adorou os ídolos deles, depravou-se inteiramente. Porque quando deixou o Egipto, não abandonou a sua inclinação para a prostituição, antes se manteve tão licenciosa como em jovem, quando os egípcios a cobriam de toda a sua lascívia e a corrompiam moralmente.

9/10 Por isso a entreguei nas garras perversas dos assírios, cujos deuses ela tanto amou. Então despiram-na, mataram-na e levaram-lhe os filhos como escravos. O nome dela ficou conhecido por todas as mulheres da terra como o de uma pecadora que recebeu a justa recompensa do seu pecado.

11/13 Mas Aolibá, apesar de ter visto o que aconteceu à irmã, continua a viver da mesmíssima maneira, e até pecou ainda mais do que ela. Também aliciou os seus vizinhos assírios, os tais jovens elegantes, vestidos a primor, oficiais do exército e magistrados, nos seus belos uniformes, tudo gente atraente. Vi então o caminho que ela seguia, indo precisamente atrás daquilo que perdeu a irmã.

14/17 Na verdade esta foi até mais impudica do que Samaria; chegou a ficar apaixonada por imagens que viu pintadas nas paredes! Pinturas de oficiais do exército babilónico, muito aprumados nos seus uniformes vermelhos, apertados nos seus cinturões, cobertos com belos bonés militares. Quando viu aquelas figuras não teve outra ideia senão entregar-se completamente àqueles homens; e assim mandou mensageiros à Caldeia para os convidar a virem ter com ela. Os homens vieram e adulteraram com ela na sua cama de amores e a contaminaram com a sua impudicícia. Mas depois disso ela passou a odiá-los e cortou todas as relações com eles.

18/20 Assim abandonei-a tal como tinha já abandonado a irmã, por terem andado atrás daquela gente, entregando-se às luxúrias deles. Mas parece que isso não a aborreceu: lançou-se em prostituições ainda maiores, pecando com homens devassos, de quem ainda se lembrava quando na sua juventude se prostituía no Egipto. 21 E assim comemoraste esses dias passados em que, ainda uma rapariga, deste a tua virgindade a essa gente do Egipto.

22/26 E agora o Senhor Deus diz que levantará contra ti, Aolibá (Jerusalém), essas mesmas nações de quem depois te desgostaste. Na verdade os babilónios hão-de vir, assim como todos os caldeus, de Pecode, de Soa, de Coa, e todos os filhos da Assíria com eles, mancebos atraentes de alta estirpe, montados garbosamente nos seus cavalos. Virão contra ti do lado do norte com carros de combate e um grande exército, completamente apetrechados para o combate. Cercar-te-ão por todos os lados com os seus soldados, e deixarei que façam contigo o que bem entenderem. Tens contra ti a minha indignação e tratar-te-ei sem tolerância. Hão-de deformar-te o corpo. Os que sobreviverem dessa matança acabarão por morrer com os outros. Os teus filhos serão cativos para escravos. Tudo será destruído pelas chamas. Despojar-te-ão das tuas belas roupas e jóias.

27 Porei enfim uma travagem à lascívia e prostituição que trouxeste do Egipto; não mais terás saudades do Egipto e dos seus deuses. 28 Porque o Senhor Deus diz: Certamente te entregarei aos teus inimigos, àqueles que detestaste. 29 Tratar-te-ão com raiva, roubar-te-ão tudo o que tens e ficarás sem nada e nua. As vergonhas das tuas prostituições serão do conhecimento de todo o mundo.

30/31 Tudo isto trouxeste tu própria sobre ti, por causa de te teres posto a adorar deuses de outras nações, corrompendo-te com todos os seus ídolos. Seguiste precisamente as pisadas da tua irmã, por isso te castigarei com as mesmas calamidades que a destruíram. 32/35 Sim, as tragédias que cairam sobre ela também desabarão sobre ti — e essa taça que ela foi obrigada a beber era funda e estava cheia. O mundo inteiro se rirá de ti por causa dos teus males. Cambalearás como se estivesses embriagada sob tremendos golpes de amargura e de espanto, tal como aconteceu com tua irmã Samaria. Numa profunda angústia beberás até à última gota a taça de terror, e rasgarás os teus próprios seios. Sou eu próprio quem o anuncia. Visto que vocês se esqueceram de mim e me voltaram as costas, por isso terão de suportar as consequências inteiras do vosso pecado.

36/39 Homem mortal, terás de acusar Jerusalém e Samaria de tudo o que de abominável praticaram. Cometeram adultérios e assassínios; adoraram ídolos e mataram os meus filhos, que elas me tinham gerado, sacrificando-os nos seus altares. Ao mesmo tempo profanaram o meu templo e ignoraram os meus sábados; porque quando sacrificaram os seus filhos perante os ídolos, nessas mesmas ocasiões iam ao meu templo para o profanarem! É esse o respeito que têm por mim!

40/43 Chegaram a mandar chamar de terras distantes sacerdotes que viessem com os seus deuses para lhes prestarem culto; eles vieram e foram muito bem recebidos! Para essa ocasião te preparaste com toda a atenção, desde um banho cuidadoso, passando pelos cosméticos para te realçarem o rosto e os olhos e até às finas jóias com que te adornaste. Sentaste-te numa cama luxuosa e perfumaste o quarto, pondo do meu incenso e do meu óleo sobre uma mesa. Para quem estava do lado de fora, ouvia-se sair do teu quarto a barulheira de grande festança — gente licenciosa e devassa, que vinha lá do deserto, que te adornavam com os enfeites que tinham trazido, pulseiras, lindos diademas, etc. Irão eles prostituir-se com ela?

44/45 Foram mesmo. Tomaram-nas — a Samaria e a Jerusalém, essas prostitutas desavergonhadas — com o à-vontade dos homens devassos que visitam qualquer mulher infame. As pessoas rectas, em toda a parte, julgá-las-ão como aquilo que realmente são — adúlteras e assassinas. Serão sentenciadas nos termos exactos da lei que transgrediram.

46/49 Diz o Senhor Deus: Trarei contra elas um exército que as pilharão e esmagarão. Os seus inimigos as apedrejarão e matarão à espada; os seus filhos e filhas serão cruelmente degolados e suas habitações feitas em cinza. Será assim que hei-de pôr um fim da toda a devassidão e idolatria desta terra. Essa minha sentença ficará sendo uma lição para toda a gente contra tudo o que for idolatria. Serão castigados justamente por essa grande idolatria, por esse culto desbragado aos ídolos. Receberão o castigo, sem a menor tolerância. E saberão que só eu sou Deus.

Korean Living Bible

에스겔 23

음란한 두 자매

1여호와께서 나에게 말씀하셨다.

“사람의 아들아, 두 여자가 있었 는데 이들은 자매였다.

그들이 이집트에서 창녀가 되어 어릴 때부터 매춘 행위를 하였고 거기서 그들의 유방이 눌리고 그들의 처녀 가슴이 애무를 당하였다.

그들의 이름은 언니가 오홀라이며 동생이 오홀리바였다. 그들은 [a]나와 결혼하여 모두 자녀를 낳았는데 오홀라는 사마리아이며 오홀리바는 예루살렘이었다.

“오홀라는 나의 것이었는데도 창녀짓을 하며 그 이웃에 있는 앗시리아 사람들을 애인으로 삼아 그들을 사모하였으니

그들은 푸른 제복의 군인들과 정부 고관들과 귀족들로서 모두 잘생긴 청년들이며 말을 타는 자들이었다.

그가 앗시리아의 모든 미남자들에게 몸을 팔고 정욕 때문에 앗시리아 우상들을 섬겨 자신을 더럽혔다.

그가 어릴 때부터 남자들이 그와 잠자리를 같이하고 그 처녀의 가슴을 어루만지며 그에게 정욕을 쏟더니 그가 이집트에서 시작한 매춘 행위를 버리지 못하였다.

“그러므로 그가 연모하는 앗시리아 사람의 손에 내가 그를 넘겨 주었다.

10 그들은 그를 벌거벗기고 그의 자녀들을 빼앗고 칼로 그를 죽였다. 그래서 그가 여자들 가운데 웃음거리가 되었으니 이것은 앗시리아 사람들이 그를 심문하였기 때문이다.

11 “그의 동생 오홀리바는 이것을 보고서도 더 심한 음욕을 품고 매춘 행위를 하여 자기 언니보다 더 부패하였다.

12 그도 앗시리아 사람들을 연모하였는데 그들은 지방 장관들과 군 지휘관들과 용사들과 기병들로서 모두 잘생긴 젊은 청년들이었다.

13 그도 자신을 더럽힌 것을 내가 보았으니 그 자매들은 모두 같은 길을 걸었다.

14 “그가 더욱 많은 음행을 하게 된 것은 붉은 색으로 벽에 그려진 갈대아 사람들의 화상을 본 것 때문이었다.

15 그 화상들은 허리에 띠를 두르고 머리에는 화려한 수건을 감았으며 용모는 바빌로니아의 장교 같았다.

16 그가 그 화상들을 보고 그들을 연모하여 바빌로니아에 있는 그들에게 사람을 보냈다.

17 그러자 바빌로니아 사람들이 그에게 와서 사랑의 침상에 올라 음란으로 그를 더럽혔으며 그가 더럽혀진 후에는 결국 그들을 싫어하게 되었다.

18 이와 같이 그가 공공연하게 매춘 행위를 하며 나체를 드러내므로 내가 그의 언니를 싫어한 것처럼 그를 싫어하였으나

19 그는 어릴 때 이집트에서 창녀짓을 하던 일을 생각하고 더욱더 난잡하게 음행하며

20 나귀나 말처럼 정력이 왕성한 음란한 간부를 연모하였다.

21 그래서 그는 이집트 사람들이 그의 가슴과 유방을 애무해 주던 젊었을 때의 음란한 일을 오히려 사모하였다.

22 “그러므로 오홀리바야, 나 주 여호와가 말한다. 네가 연애하다가 싫어하던 자들을 내가 충동하여 그들이 사방에서 와서 너를 치도록 하겠다.

23 그들은 바빌로니아 사람들과 모든 갈대아 사람, 곧 브곳과 소아와 고아 사람들과 그리고 모든 앗시리아 사람들이다. 그들은 다 잘생긴 청년들이며 지방 장관들과 군 지휘관들과 고관들과 기병대 장교들로서 다 말을 타는 자들이다.

24 그들이 너를 치기 위해 무기와 전차와 수레와 크고 작은 방패를 든 수많은 군대를 이끌고 와서 너를 포위할 것이다. 내가 너를 그들에게 넘겨 주겠다. 그들이 너를 자기들의 법대로 심문할 것이다.

25 내가 질투의 분노를 너에게 쏟을 것이니 그들이 분노하여 네 코와 귀를 잘라 버리고 남은 자들을 칼날에 쓰러뜨릴 것이다. 또 그들은 네 자녀를 빼앗고 살아 남은 자들을 불에 태워 버릴 것이며

26 네 옷을 벗기고 보석을 뺏을 것이다.

27 이렇게 해서 내가 네 음란과 이집트에서 시작한 매춘 행위를 그치게 하겠다. 네가 다시는 이런 일에 눈을 돌리지 않을 것이며 이집트를 더 이상 기억하지 않을 것이다.

28 “나 주 여호와가 말한다. 나는 네가 미워하고 싫어하는 자들에게 너를 넘겨 주겠다.

29 그들이 너를 미워하고 네가 열심히 일해서 얻은 모든 것을 빼앗고 너를 벌거벗긴 채 그대로 둘 것이니 네 음행의 수치가 드러날 것이다.

30 이것은 네가 이방 나라의 창녀가 되어 그들의 우상으로 네 자신을 더럽혔기 때문이다.

31 네가 네 언니의 길을 걸었으므로 그가 받은 형벌의 잔을 내가 너에게도 주겠다.

32 “나 주 여호와가 말한다. 네가 깊고 넓은 네 언니의 잔을 마시고 조소와 조롱을 당할 것이다. 이것은 그 잔이 가득 찼기 때문이다.

33 네가 네 언니 사마리아의 잔 곧 두려움과 패망의 잔에 잔뜩 취하여 슬퍼할 것이다.

34 네가 그 잔을 찌꺼기까지 다 기울여 마시고 그 잔을 던져 박살내며 네 가슴을 쥐어뜯을 것이다. 이것은 나 여호와의 말이다.

35 “그러므로 나 주 여호와가 말한다. 네가 나를 잊고 나에게 등을 돌렸으므로 너는 네 음란과 매춘 행위의 결과에 대한 책임을 져야 한다.”

36 여호와께서 또 나에게 말씀하셨다. “사람의 아들아, 네가 오홀라와 오홀리바를 심문하겠느냐? 그렇다면 그들이 행한 더러운 일을 책망하라.

37 그들은 간음하고 살인하며 우상과 음행하고 자기들이 나에게 낳아 준 자식들을 우상에게 제물로 바쳤다.

38 그리고 바로 그 날 그들은 내 성소를 더럽혔으며 또 내 안식일을 범하였다.

39 그들은 자기들의 자녀를 우상에게 제물로 바치던 바로 그 날 내 성소에 들어와서 그 곳을 더럽혔으니 그들은 바로 내 성전 안에서 그런 일을 하였다.

40 “그들은 또 먼 땅에 있는 사람들을 불러오게 했는데 그 사람들이 도착하자 두 자매는 목욕을 하고 눈썹을 그리며 보석으로 단장하고

41 화려한 자리에 앉아 그 앞에 상을 차리고 그 위에 내 향과 기름을 놓았다.

42 “또 한가하게 떠들어대는 사람들의 소리가 들리니 그들은 광야에서 데려온 술주정꾼들과 건달들이다. 그들은 팔찌를 그 여자들의 손목에 끼워 주고 아름다운 면류관을 그들의 머리에 씌워 주었다.

43 그때 나는 그들이 음행으로 닳아 빠진 여자와 창녀짓을 한다고 말하였다.

44 그들은 창녀에게 하듯이 음란한 여자 오홀라와 오홀리바에게 마구 음란한 짓을 하였다.

45 그러나 의로운 자들이 간음과 살인죄에 대하여 그들을 심문할 것이다. 이것은 그들이 음란할 뿐만 아니라 그 손에는 피가 묻어 있기 때문이다.

46 “나 주 여호와가 말한다. 내가 대군을 이끌고 와서 그들을 치고 놀라게 하며 약탈하게 하겠다.

47 그 폭도들이 그들을 돌로 치고 칼을 휘두르며 그들의 자녀를 죽이고 그들의 집에 불을 지를 것이다.

48 “이렇게 해서 내가 이 땅에 음란을 그치게 하겠다. 이것이 모든 여자들에게 경고가 되어 그들이 그 두 여인의 음행을 본받지 않을 것이다.

49 그들의 매춘 행위와 우상을 섬긴 죄에 대하여 내가 그들을 벌할 것이다. 그러면 그들이 나를 여호와인 줄 알 것이다.”

  1. 23:4 또는 ‘내게 속하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