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va Versão Internacional

Salmos 39:1-13

Salmo 39

Para o mestre de música. Ao estilo de Jedutum. Salmo davídico.

1Eu disse: Vigiarei a minha conduta

e não pecarei em palavras;

porei mordaça em minha boca

enquanto os ímpios estiverem na minha presença.

2Enquanto me calei resignado,

e me contive inutilmente, minha angústia aumentou.

3Meu coração ardia-me no peito

e, enquanto eu meditava, o fogo aumentava;

então comecei a dizer:

4Mostra-me, Senhor, o fim da minha vida

e o número dos meus dias,

para que eu saiba quão frágil sou.

5Deste aos meus dias o comprimento de um palmo;

a duração da minha vida é nada diante de ti.

De fato, o homem não passa de um sopro. Pausa

6Sim, cada um vai e volta como a sombra.

Em vão se agita, amontoando riqueza

sem saber quem ficará com ela.

7Mas agora, Senhor, que hei de esperar?

Minha esperança está em ti.

8Livra-me de todas as minhas transgressões;

não faças de mim um objeto de zombaria dos tolos.

9Estou calado! Não posso abrir a boca,

pois tu mesmo fizeste isso.

10Afasta de mim o teu açoite;

fui vencido pelo golpe da tua mão.

11Tu repreendes e disciplinas o homem por causa do seu pecado;

como traça destróis o que ele mais valoriza;

de fato, o homem não passa de um sopro. Pausa

12Ouve a minha oração, Senhor;

escuta o meu grito de socorro;

não sejas indiferente ao meu lamento.

Pois sou para ti um estrangeiro,

como foram todos os meus antepassados.

13Desvia de mim os teus olhos, para que eu volte a ter alegria,

antes que eu me vá e deixe de existir.

Korean Living Bible

시편 39:1-13

보잘것없는 인생

(다윗의 시. 성가대 지휘자인 여두둔을 따라 부른 노래)

1나는 말하였다.

“내가 내 행위를 조심하고

내 혀로 범죄하지 않으며

악인들이 내 앞에 있는 한

내가 입을 열지 않고

침묵을 지키리라.”

2내가 침묵을 지키고

선한 말도 입 밖에 내지 않으니

내 고통이 한층 더하는구나.

3내 마음이 속에서 뜨거워지고

생각하면 생각할수록

속이 답답하고 불이 붙는 것 같아

부르짖지 않을 수 없구나.

4“여호와여, 내 생의 종말과

수명에 대하여 말씀해 주시고

이 세상의 삶이

얼마나 덧없는 것인지

나에게 알게 하소서.

5주께서 내 날을

손바닥 넓이만큼 되게 하셨으니

나의 일생도 주 앞에는

39:5 또는 ‘없는 것 같사오니’일순간에 불과하며

인간이 잘난 척하지만

한 번의 입김에 지나지 않습니다.

6사람이 부산하게

이리저리 뛰어다니지만

그림자에 불과하고

그 하는 일도 헛되며

기를 쓰고 재산을 모으지만

누가 가져갈지 알지 못합니다.

7“여호와여,

이제 내가 무엇을 바라겠습니까?

나의 희망은 오직 주께 있습니다.

8내 모든 죄에서 나를 구하시고

어리석은 자들의

조롱거리가 되지 않게 하소서.

9내가 침묵을 지키고

입을 열지 않는 것은

이 고통이

주께로부터 온 것이기 때문입니다.

10이제 주의 채찍을

나에게서 거두소서.

주께서 치시므로

내가 거의 죽게 되었습니다.

11주께서 범죄한 사람을 징계하실 때

그의 소중한 것을

좀먹듯이 소멸하시니

참으로 사람은

한 번의 입김에 불과합니다.

12“여호와여, 나의 기도를 들으시고

나의 부르짖음에 귀를 기울이소서.

내가 울부짖을 때

나의 눈물을 외면하지 마소서.

나의 모든 조상들처럼

나는 잠시 주와 함께 있는

나그네에 불과합니다.

13여호와여, 나를 살려 주소서.

내 생명이 떠나 없어지기 전에

내 기력을 되찾게 하소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