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 International Version - UK

Psalm 42

Book II

Psalms 42 – 72

Psalm 42[a][b]

For the director of music. A maskil[c] of the Sons of Korah.

As the deer pants for streams of water,
    so my soul pants for you, my God.
My soul thirsts for God, for the living God.
    When can I go and meet with God?
My tears have been my food
    day and night,
while people say to me all day long,
    ‘Where is your God?’
These things I remember
    as I pour out my soul:
how I used to go to the house of God
    under the protection of the Mighty One[d]
with shouts of joy and praise
    among the festive throng.

Why, my soul, are you downcast?
    Why so disturbed within me?
Put your hope in God,
    for I will yet praise him,
    my Saviour and my God.

My soul is downcast within me;
    therefore I will remember you
from the land of the Jordan,
    the heights of Hermon – from Mount Mizar.
Deep calls to deep
    in the roar of your waterfalls;
all your waves and breakers
    have swept over me.

By day the Lord directs his love,
    at night his song is with me –
    a prayer to the God of my life.

I say to God my Rock,
    ‘Why have you forgotten me?
Why must I go about mourning,
    oppressed by the enemy?’
10 My bones suffer mortal agony
    as my foes taunt me,
saying to me all day long,
    ‘Where is your God?’

11 Why, my soul, are you downcast?
    Why so disturbed within me?
Put your hope in God,
    for I will yet praise him,
    my Saviour and my God.

Notas al pie

  1. Psalm 42:1 In many Hebrew manuscripts Psalms 42 and 43 constitute one psalm.
  2. Psalm 42:1 In Hebrew texts 42:1-11 is numbered 42:2-12.
  3. Psalm 42:1 Title: Probably a literary or musical term
  4. Psalm 42:4 See Septuagint and Syriac; the meaning of the Hebrew for this line is uncertain.

Korean Living Bible

시편 42

제 2 권

(42-72)

하나님을 사모하는 영혼

(고라 자손의 교훈시. 성가대 지휘자를 따라 부른 노래)

1하나님이시여,
사슴이 시냇물을 갈망하듯이
내 영혼이 주를 갈망합니다.

내 영혼이 살아 계신 하나님을
애타게 그리워하는데
내가 언제나 나아가서
하나님을 뵐 수 있을까?
내가 밤낮 부르짖어
눈물이 내 음식이 되었으나
사람들은
“네 하나님이 어디 있느냐?”
하고 종일 나를 비웃는구나.
내가 전에 기쁨의 찬송을 부르며
명절을 지키러 가는 군중들을
하나님의 집으로 곧잘 인도했는데
내가 지난 일을 생각하니
마음이 상하는구나.

내 영혼아, 어째서 네가 낙심하며
내 속에서 불안해 하는가?
너는 네 희망을 하나님께 두어라.
나는 내 구원이 되시는
하나님을 찬양하리라.

내 하나님이시여,
내 영혼이 내 속에서 낙심하므로
요단강이 흐르고
헤르몬산과 미살산이
우뚝 선 이 곳에서
내가 주를 기억합니다.
주의 파도와 물결이 나를 엄습하고
슬픔의 홍수가 폭포같이
나에게 쏟아집니다.
낮에는 여호와께서 나에게
한결같은 사랑을 베푸시니
밤에는 내가 그에게 찬송하고
내 생명의 하나님께 기도하리라.
내가 나의 반석 되시는 하나님께
“어째서 나를 잊으셨습니까?
어째서 내가 내 원수들에게
이런 고통을
받아야 합니까?” 하나
10 그들은 항상 나를 조롱하며
“네 하나님이 어디 있느냐?”
하고 말하니
내가 뼈에 사무치도록 괴롭구나.
11 내 영혼아, 어째서 네가 낙심하며
내 속에서 불안해 하는가?
너는 네 희망을 하나님께 두어라.
나는 내 구원이 되시는
하나님을 찬양하리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