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n Living Bible

이사야 38

히스기야왕의 병과 회복

1이때 히스기야왕이 병들어 죽게 되었다. 그래서 아모스의 아들 예언자 이사야가 그에게 가서 이렇게 말하였다. “여호와께서는 왕이 회복되지 못할 것이므로 모든 것을 정리하고 죽을 준비를 하라고 말씀하셨습니다.”

그러자 히스기야는 얼굴을 벽 쪽으로 돌리고

“여호와여, 내가 마음을 다하여 주를 성실하게 섬긴 일과 내가 주 앞에서 선하게 살려고 했던 것을 기억하소서” 하고 기도하며 크게 통곡하였다.

그때 여호와께서 이사야에게 말씀하셨다.

“너는 히스기야에게 가서 그의 조상 다윗의 하나님 나 여호와가 이렇게 말한다고 일러 주어라. ‘나는 네 기도를 들었고 네 눈물을 보았다. 내가 네 수명을 15년 더 연장하고

너와 이 성을 앗시리아 왕에게서 구출하여 계속 보호하겠다.

나 여호와가 말한 것이 사실임을 증명할 표적은 이것이다.

내가 아하스왕의 일영표에 해 그림자가 10도 뒤로 물러가게 하겠다.’ ” 그리하여 그 일영표의 해 그림자가 10도 뒤로 물러갔다.

히스기야왕은 병에서 회복된 후에 이런 시를 지었다:

10 나는 생의 전성기에
죽음의 문턱을 넘어
수명대로 살지 못할 것으로 생각하였다.
11 나는 또 이 세상에서
다시는 여호와를 뵙지 못하고
이 세상에 살아 있는 사람도
다시 보지 못할 것으로 알았다.
12 목자의 천막을 걷듯이
내 육체의 생명이 내게서 떠나고
직조공이 베틀에서
베를 잘라 말듯이
내가 내 생명을 말았으니
내 명이 조만간에
곧 끝나 버릴 것 같았다.
13 마치 사자가 내 뼈를 꺾는 것처럼
내가 밤새도록 신음하고
괴로워하였으니
정말 내 생명이 곧 끝나 버릴 것 같았다.
14 내가 제비나 학처럼 지껄이고
비둘기처럼 슬피 울며
하늘을 바라보다가 지쳐
“여호와여, 내가 죽게 되었습니다.
나를 구해 주소서” 하고 외쳤다.
15 여호와께서 나에게 말씀하시고
이 일을 행하셨으니
내가 무슨 말을 할 수 있겠는가?
내가 이 고통을 생각하며
여생을 겸손한 마음으로
살아가리라.
16 여호와여, 이와 같은 주의 훈계로
사람이 살게 되니
내 영혼의 생명도 여기에 있습니다.
주여, 나를 고치시고 살려 주소서.
17 내가 이런 고통을 당한 것은
나에게 유익이었습니다.
주는 내 영혼을 사랑하셔서
나를 죽음에서 건지시고
나의 모든 죄를 용서하셨습니다.
18 죽은 사람이 주를 찬양할 수 없고
무덤에 들어간 자가
주의 신실하심을 바랄 수 없습니다.
19 아버지가 자기 자녀들에게
주의 신실하심을 말해 주듯이
오늘 나처럼
주를 찬양할 수 있는 사람은
오직 살아 있는 사람뿐입니다.
20 여호와께서 나를 구원하실 것이니
우리가 평생 여호와의 성전에서
수금으로 노래하며 찬양하리라.

21 [a]이사야가 히스기야에게 으깬 무화과 뭉치를 상처에 바르면 나을 것이라고 말했을 때

22 히스기야는 여호와께서 자기를 고쳐 주실 표적이 무엇이냐고 물었던 것이다.

Notas al pie

  1. 38:21 어떤 번역본에는 21-22절을 6절과 7절 사이에 삽입시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