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n Living Bible

열왕기상 8

법궤를 성전으로 옮김

1그런 다음에 솔로몬왕은 여호와의 법궤를 다윗성 곧 시온에서 성전으로 옮 기려고 이스라엘의 모든 장로들과 각 지파의 지도자들과 족장들을 예루살렘으로 소집하였다.

그들이 솔로몬왕 앞에 모인 때는 [a]7월의 초막절이었다.

3-4 이스라엘의 지도자들이 다 모이자 제사 장들이 법궤를 메고 성전으로 올라갔다. 레위인들과 제사장들은 성막과 성막 안의 모든 기구도 성전으로 옮겼다.

그리고 솔로몬왕과 이스라엘 백성들은 법궤 앞에 모여 양과 소를 바쳐 제사를 드렸는데 그 수가 너무 많아 다 셀 수가 없었다.

그런 다음 제사장들은 여호와의 법궤를 성전 안으로 메어들여 지성소의 그룹 천사 날개 아래 두었다.

그 그룹 천사들의 날개가 법궤와 그 운반채 위를 덮었다.

그 운반채는 너무 길어 그 끝이 지성소 앞에서는 보였으나 성소 밖에서는 보이지 않았다. 이것은 오늘날까지도 그 곳에 그대로 있다.

그리고 법궤 안에는 이스라엘 민족이 이집트에서 나온 후에 여호와께서 그들과 계약을 맺었던 [b]시내산에서 모세가 넣어 둔 두 돌판밖에 없었다.

10 제사장들이 성소에서 나올 때 갑자기 성전 안이 찬란한 구름으로 가득 찼다.

11 그래서 제사장들은 성전 안을 메운 그 영광의 광채 때문에 자기들의 직무를 계속 수행할 수가 없었다.

12 그때 솔로몬이 말하였다. “여호와여, 주께서는 캄캄한 구름 가운데 계시겠다고 말씀하셨습니다.

13 그러나 내가 주께서 영원히 계실 좋은 성전을 지었습니다.”

성전 건축 후 솔로몬이 백성들에게 한 연설

14 그러고서 솔로몬왕은 그 곳에 모인 이스라엘 군중을 향해 축복하고

15 이렇게 말하였다. “이스라엘의 하나님 여호와를 찬양합니다. 여호와께서는 내 아버지에게 약속하신 것을 지키셨는데

16 그 약속은 이런 것이었습니다. ‘나는 내 백성을 이집트에서 인도해 낸 날부터 지금까지 내가 경배받을 성전을 짓기 위해 이스라엘 땅에서 아무 성도 택하지 않았고 다만 내 백성을 다스릴 너 다윗을 택하였다.’

17 “나의 아버지는 이스라엘의 하나님 여호와의 성전을 건축할 마음이 있었으나

18 여호와께서는 내 아버지에게 이렇게 말씀하셨습니다. ‘네가 나를 위해 성전을 건축하겠다는 뜻은 좋으나

19 너는 그것을 건축하지 못할 것이며 네가 낳을 네 아들이 내 성전을 건축할 것이다.’

20 “이제 여호와께서는 이 약속을 지키셨습니다. 나는 여호와께서 약속하신 대로 내 아버지를 이어 이스라엘의 왕이 되었고 이스라엘의 하나님 여호와의 성전을 건축하였으며

21 또 여호와께서 우리 조상들을 이집트에서 인도해 내실 때 그들과 맺은 계약의 돌판을 넣은 법궤를 위해 성전에 한 장소를 마련하였습니다.”

솔로몬의 기도

22 그런 다음 솔로몬은 모든 군중들이 지켜 보는 가운데 제단 앞으로 가서 하늘을 향해 손을 들고

23 이렇게 기도하였다. “이스라엘의 하나님 여호와여, 천하에 주와 같은 신이 없습니다. 주는 온전한 마음으로 주께 순종하고 주의 뜻대로 살려고 하는 모든 사람들에게 주의 언약을 지키시고 사랑을 베푸시는 신이십니다.

24 주께서 내 아버지에게 약속을 지키셔서 오늘날과 같이 주의 모든 말씀을 이행하셨습니다.

25 이스라엘의 하나님 여호와여, 주께서는 내 아버지에게 이런 약속을 하셨습니다. ‘만일 네 자손들이 너를 본받아 내 뜻대로 살면 이스라엘의 왕위에 앉을 사람이 네 집안에서 끊어지지 않을 것이다.’

26 이스라엘의 하나님이시여, 주의 종 내 아버지에게 말씀하신 이 모든 약속이 이제 이루어지게 하소서.

27 “하나님이시여, 그렇지만 주께서 정말 땅에 계실 수 있겠습니까? 가장 높은 하늘도 주를 모실 곳이 못 되는데 하물며 내가 건축한 이 성전에 어떻게 주를 모실 수 있겠습니까?

28 나의 하나님 여호와여, 오늘 주 앞에서 부르짖는 이 종의 기도를 들으시고 나의 요구를 들어주소서.

29 이제 이 성전을 밤낮으로 지켜 보소서. 이 곳은 주께서 경배를 받으시겠다고 말씀하신 곳입니다. 내가 이 성전을 향해 부르짖을 때 주는 내 기도를 들어주소서.

30 또 주의 백성이 이 곳을 향해 부르짖을 때에도 주는 하늘에서 들으시고 그들의 죄를 용서해 주소서.

31 “만일 어떤 사람이 남을 해친 죄로 고발되어 이 성전 제단 앞에 끌려와서 그렇게 하지 않았다고 맹세하면

32 주는 하늘에서 들으시고 옳고 그른 것을 판단하셔서 그가 행한 대로 갚아 주소서.

33 “주의 백성이 주께 범죄하여 적군에게 패한 후 주께 돌아와 이 성전에서 주의 이름을 부르며 용서해 달라고 빌면

34 주는 하늘에서 들으시고 그들의 죄를 용서하시며 그 조상들에게 주신 땅으로 그들을 돌아오게 하소서.

35 “또 그들의 죄 때문에 하늘이 닫히고 비가 내리지 않아서 그들이 이 곳을 향해 기도하고 주의 이름을 부르며 회개하면

36 주는 하늘에서 들으시고 주의 백성의 죄를 용서하셔서 그들에게 바른 길을 가르치시고 영구한 소유로 주신 이 땅에 비를 내려 주소서.

37 “만일 이 땅에 흉년이 들거나 전염병이 발생하거나 병충해나 메뚜기떼로 농작물이 피해를 입거나 주의 백성이 적군의 공격을 받거나 질병이나 그 밖의 어떤 재앙이 있어서

38 주의 백성 가운데 누구든지 자기 죄를 깨닫고 이 성전을 향해 손을 들고 기도하면

39 주는 하늘에서 들으시고 그들의 죄를 용서하시며 그들을 도와주소서. 주께서만 사람의 마음을 아십니다. 각 사람이 행한 대로 갚아 주소서.

40 그러면 주께서 우리 조상들에게 주신 땅에서 그들이 사는 날 동안 항상 주를 두려운 마음으로 섬길 것입니다.

41-42 “또 먼 땅에 사는 외국인들이 주의 이 름과 주께서 행하신 놀라운 일을 듣고 주께 경배하려고 이 성전에 와서 기도할 때에도

43 주는 하늘에서 들으시고 그들의 기도에 응답하소서. 그러면 세상의 모든 민족이 주의 백성과 마찬가지로 주의 이름을 알고 주를 두려워할 것이며 또 내가 지은 이 성전이 주께서 경배를 받으시는 곳임을 알게 될 것입니다.

44 “주의 백성이 주의 명령을 받아 적군과 싸우러 나갈 때에 그들이 어느 곳에 있든지 주께서 택하신 이 성과 내가 주의 이름을 위해 건축한 이 성전을 향해 기도하면

45 주는 하늘에서 들으시고 그들을 도와주소서.

46 “죄를 짓지 않는 사람은 하나도 없습니다. 만일 주의 백성이 범죄하므로 주께서 분노하셔서 그들을 외국 땅에 포로로 잡혀가게 하실 때

47 그들이 자기들의 잘못을 깨닫고 주를 향하여 ‘우리가 범죄하였습니다. 우리가 악을 행하였습니다’ 하고 부르짖으며

48 그들이 진심으로 주께 돌아와 회개하고 주께서 그들의 조상들에게 주신 이 땅과 주께서 택하신 이 성과 내가 주의 이름을 위해 건축한 이 성전을 향하여 기도하면

49 주는 하늘에서 들으시고 그들에게 자비를 베푸소서.

50 그리고 그들의 모든 죄와 잘못을 용서하시고 그들을 포로로 잡아간 자들이 그들을 관대하게 대할 수 있게 하소서.

51 그들은 주께서 용광로와 같은 이집트에서 직접 인도해 내신 주의 백성들입니다.

52 “여호와여, 이 종과 주의 백성이 주께 부르짖는 기도를 들어주소서.

53 주께서 우리 조상들을 이집트에서 인도해 내실 때 주의 종 모세를 통하여 말씀하신 대로 주께서는 온 세상에서 특별히 이스라엘 민족을 택하셔서 주의 백성으로 삼으셨습니다.”

54 무릎을 꿇고 하늘을 향해 손을 높이 들고 기도하던 솔로몬은 이 모든 기도를 마치고 여호와의 제단 앞에서 일어나

55 큰 소리로 그 곳에 모인 군중들에게 축복하며 이렇게 말하였다.

56 “약속하신 대로 자기 백성에게 안식을 주신 여호와를 찬양합니다. 그가 자기 종 모세를 통하여 하신 말씀을 하나도 남김없이 다 이루셨습니다.

57 우리 하나님 여호와께서 우리 조상들과 함께하셨던 것처럼 우리와 함께하시고 우리를 떠나거나 버리지 않으시며

58 순종하는 마음을 주셔서 우리가 그의 뜻대로 살고 우리 조상들에게 주신 모든 법과 명령을 지킬 수 있게 하시기를 원합니다.

59 또 우리 하나님 여호와께서 내가 드리는 이 모든 기도를 항상 기억하시고 나와 이 백성이 매일 필요로 하는 것을 채워 주셔서

60 세상의 모든 민족이 여호와 외에는 다른 하나님이 없는 것을 알게 하시기 원합니다.

61 나는 여러분이 우리 하나님 여호와께 여러분의 마음을 온전히 바쳐서 오늘날처럼 언제나 그의 모든 법과 명령에 순종하기를 원합니다.”

성전 봉헌식

62-63 그러고서 솔로몬왕과 그 곳에 모인 모 든 백성들은 제사를 드려 성전 봉헌식을 거행하였는데 솔로몬왕은 화목제로 소 22,000마리와 양 120,000마리를 드렸다.

64 그 날 솔로몬왕은 성전 앞뜰의 중앙을 거룩히 구별하고 거기서 불로 태워 바치는 번제와 곡식으로 드리는 소제와 그리고 화목제의 기름을 드렸다. 이것은 번제단이 너무 작아 거기서 이 모든 제물을 다 드릴 수가 없었기 때문이었다.

65 성전 봉헌식의 축제는 7일 동안의 초막절을 포함하여 모두 14일 동안 계속되었는데 북으로 하맛 고개에서부터 남으로 [c]이집트 국경에 이르기까지 이스라엘 전역에서 수많은 사람들이 모여들었다.

66 그 후에 솔로몬이 백성들을 돌려보내자 그들은 왕에게 복을 빌고 여호와께서 그의 종 다윗과 이스라엘 백성에게 베푸신 은혜를 생각하고 기뻐하며 집으로 돌아갔다.

Notas al pie

  1. 8:2 히 ‘에다님월 곧 7월’, 태양력으로는 10월.
  2. 8:9 또는 ‘호렙산’
  3. 8:65 또는 ‘이집트 하수’

O Livro

1 Reis 8

A transferência da arca para o templo

11/2 Então o rei fez uma convocação para uma grande assembleia, em Jerusalém, de todos os chefes de Israel — cabeças de tribos e de famílias — para assistirem à transferência da arca da aliança do Senhor do tabernáculo, em Sião, a cidade de David, para o templo. Esta celebração ocorreu por ocasião da festa do tabernáculo, no mês de Outubro. Durante estas festividades os sacerdotes transportaram a arca para o templo, e ainda todos os recipientes sagrados que tinham estado no tabernáculo. O rei Salomão e todo o povo se juntou na frente da arca, sacrificando um sem número de cordeiros e de bois.

6/9 Os sacerdotes pegaram na arca e levaram-na para o interior do templo para o lugar santíssimo, colocando-a debaixo das asas dos querubins. Estes tinham sido construídos de tal forma que as asas se abriam sobre o lugar em que a arca se encontrava; dessa forma as asas faziam sombra sobre a arca e sobre os varais para o transportar. Estes eram tão compridos que ultrapassavam os anjos e podiam ser vistos da sala anterior, embora não se vissem do pátio exterior; ali ficaram até ao dia de hoje. Nessa altura nada havia na arca além das duas tábuas da lei que Moisés pôs lá dentro, quando no Monte Horebe o Senhor fez a aliança com o povo de Israel ao sair do Egipto.

10/11 Quando os sacerdotes sairam do santuário interior uma nuvem luminosa saiu do templo! Os sacerdotes não podiam cumprir o seu serviço porque a glória do Senhor enchia o santuário todo!

12/13 O rei Salomão fez o seguinte discurso: “O Senhor disse que habitaria nas trevas; Mas, ó Senhor, eu edifiquei-te uma morada aqui na terra, um lugar para viveres para sempre.”

14 Depois, o monarca virou-se para o povo, que se mantinha de pé, e abençoou-o. 15/16 “Bendito seja o Senhor Deus de Israel,que fez hoje o que prometeu ao meu pai David,visto que lhe disse: ‘Quando trouxe o meu povo do Egipto,não indiquei nenhum lugar para edificação do meu templo,mas nomeei um homem que fosse o líder do meu povo.’Este foi o meu pai David.

17/19 Ele quis construir um templo para o Senhor Deus de Israel, mas o Senhor disse-lhe que não. ‘Estou satisfeito que queiras fazê-lo, mas é o teu filho quem realizará tal coisa.’

20/21 Agora o Senhor cumpriu com o que prometeu, porque sucedi ao meu pai, como rei em Israel e agora este templo foi construído para o Senhor Deus de Israel. Preparei um lugar no templo para a arca, que contém a aliança que o Senhor fez com os nossos pais, quando os tirou da terra do Egipto.”

A oração de Salomão

22/26 Seguidamente Salomão, sempre na frente de todo o povo, pôs-se diante do altar do Senhor, com as mãos estendidas para os céus, e disse: “Senhor Deus de Israel, não há outro deus como tu, no céu nem na Terra, tu és misericordioso e bom, e cumpres as promessas que fazes aos teus filhos se eles fizerem de todo o seu coração a tua vontade. Neste dia cumpriste a promessa que fizeste ao meu pai David, que era o teu servo; e agora, ó Senhor Deus de Israel, cumpre igualmente o resto da tua promessa: de que se os seus descendentes andassem nos teus caminhos e se esforçassem por cumprir a tua vontade, tal como ele fez, um deles estaria sempre no trono de Israel. Sim, ó Deus de Israel, cumpre esta promessa também.

27/30 Mas será realmente possível que Deus viva na Terra? Como é que isso pode ser se nem os céus, os mais altos céus, podem contê-lo? Portanto, muito menos este templo que mandei construir! Mesmo assim, ó Senhor meu Deus, tu ouviste e respondeste ao meu pedido.Peço-te que noite e dia veles sobre este templo — este lugar em que prometeste que viverias — e quando me virar para o templo e orar, seja de dia ou de noite, ouve-me e responde-me. Ouve qualquer súplica que o povo de Israel te dirigir, sempre que se virarem para este lugar para orarem; sim, ouve, desde os céus, onde vives; e quando ouvires, perdoa.

31/32 Se alguém for acusado de ter praticado qualquer maldade, e se se puser aqui diante do teu altar jurando que não a praticou, ouve-o desde os céus e exerce a tua justiça; julga-o conforme tiver ou não praticado o mal.

33/34 Quando o teu povo pecar e os seus inimigos o derrotarem, ouve-os desde os céus e perdoa-lhes, se eles se arrependerem, se voltarem para ti e confessarem que és o seu Deus. Trá-los de novo a esta terra que deste aos seus pais.

35/36 Quando os céus se fecharem e não houver chuva, por eles terem pecado, ouve-os dos céus e perdoa-lhes quando orarem virados para este lugar, e confessarem o teu nome. Depois de os teres castigado, ajuda-os a seguirem caminhos rectos, nos quais deverão sempre andar, e envia-lhes chuva sobre a terra que deste ao teu povo.

37/40 Se houver fome provocada por doenças nas plantas, por pragas de insectos ou outros bichos nocivos, se os inimigos de Israel atacarem as suas cidades, se o povo for ferido por alguma praga ou epidemia, ou por outra coisa qualquer, nessa altura, quando o povo se converter dos seus pecados e orar, voltado para este templo, ouve-os então desde os céus, perdoa-lhes e responde a todos os que tiverem sido sinceros na sua confissão; porque tu conheces o coração de cada pessoa. Desta maneira aprenderão a reverenciar-te sempre, enquanto viverem nesta terra que deste aos seus pais.

41/43 Quando estrangeiros ouvirem falar no teu grande nome e vierem de terras distantes para te adorar, atraídos pelo prestígio glorioso que tem o teu nome, e pela grandeza dos teus milagres, se orarem voltados para este templo, ouve-os desde os céus e responde às suas orações. Todas as nações da Terra te conhecerão e temerão o teu nome, tal como o teu próprio povo de Israel; toda a Terra saberá que este é o teu templo.

44/45 Quando enviares o teu povo lutar contra os seus inimigos e eles orarem a ti, olhando na direcção da cidade que escolheste — Jerusalém — e na deste templo que fiz construir para honra do teu nome, ouve as suas orações e socorre-os.

46/51 Quando pecarem contra ti — e não há ninguém que não peque — se a tua ira se acender contra eles permitindo que os seus inimigos os levem como cativos para alguma terra estrangeira, longe ou mesmo perto, se reconsiderarem nos seus corações e se converterem, suplicando-te dizendo: ‘Pecámos; agimos perversamente’, se com toda a sinceridade se voltarem para ti e orarem, na direcção desta terra que deste aos seus antepassados, e na direcção desta cidade de Jerusalém, que escolheste, e na direcção deste templo, que fiz construir em honra do teu nome, ouve as suas orações e rogos desde os céus em que vives, e vem em seu auxílio. Perdoa ao teu povo todas as suas maldades e torna os seus opressores misericordiosos para com eles; pois são o teu povo — são a tua possessão que resgataste da fornalha do Egipto.

52/53 Que os teus olhos estejam atentos e os teus ouvidos abertos perante os seus clamores. Ó Senhor, escuta e responde quando te invocarem, pois que quando tiraste os nossos pais da terra do Egipto, disseste ao teu servo Moisés que escolheras Israel de entre todas as nações da Terra, para serem o teu povo eleito.”

54/55 Salomão tinha-se mantido de joelhos e com as mãos estendidas para o céu. Ao terminar esta oração, levantou-se de diante do altar de Jeová e lançou, em voz bem alta, esta bênção sobre o povo de Israel: 56/61 “Bendito seja o Senhor que cumpriu a sua promessa de dar repouso ao povo de Israel, não falhou nem uma palavra de todas as maravilhosas promessas transmitidas através do seu servo Moisés. Que o Senhor nosso Deus seja connosco tal como foi com os nossos pais.Que nunca nos desampare. Que nos dê vontade para cumprir toda a sua vontade e obedecer a todos os seus mandamentos e a todas as instruções que deu aos nossos antepassados. Que as palavras da minha oração lhe sejam sempre presentes, dia e noite, para que me possa amparar, assim como a todo o Israel, de acordo com as nossas necessidades diárias. Que toda a gente em todo o mundo fique sabendo que o Senhor é Deus, e que não há outro. Ó meu povo, que possas viver com rectidão e honestidade perante o Senhor nosso Deus, e obedecer às suas leis e mandamentos, tal como hoje está a acontecer.”

A consagração do templo

62/64 O rei e todo o povo consagraram o templo, oferecendo sacrifícios de paz ao Senhor, num total de vinte duas mil vacas e cento e vinte mil ovelhas. Como medida temporária o monarca santificou o pátio em frente do templo, para ali fazer os sacrifícios de holocaustos, as ofertas de cereais, e apresentar a gordura das ofertas de paz, visto que o altar de bronze era demasiado pequeno para tantos sacrifícios.

65/69 Toda aquela celebração durou catorze dias e veio ali uma grande multidão de uma extremidade à outra da terra. No fim de tudo, Salomão despediu a gente, que regressou a casa, feliz por toda a bondade que o Senhor tinha demonstrado para com o seu servo David e o seu povo de Israel. E a população abençoou o re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