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n Living Bible

시편 39

보잘것없는 인생

(다윗의 시. 성가대 지휘자인 여두둔을 따라 부른 노래)

1나는 말하였다.
“내가 내 행위를 조심하고
내 혀로 범죄하지 않으며
악인들이 내 앞에 있는 한
내가 입을 열지 않고
침묵을 지키리라.”
내가 침묵을 지키고
선한 말도 입 밖에 내지 않으니
내 고통이 한층 더하는구나.
내 마음이 속에서 뜨거워지고
생각하면 생각할수록
속이 답답하고 불이 붙는 것 같아
부르짖지 않을 수 없구나.
“여호와여, 내 생의 종말과
수명에 대하여 말씀해 주시고
이 세상의 삶이
얼마나 덧없는 것인지
나에게 알게 하소서.
주께서 내 날을
손바닥 넓이만큼 되게 하셨으니
나의 일생도 주 앞에는
[a]일순간에 불과하며
인간이 잘난 척하지만
한 번의 입김에 지나지 않습니다.
사람이 부산하게
이리저리 뛰어다니지만
그림자에 불과하고
그 하는 일도 헛되며
기를 쓰고 재산을 모으지만
누가 가져갈지 알지 못합니다.

“여호와여,
이제 내가 무엇을 바라겠습니까?
나의 희망은 오직 주께 있습니다.
내 모든 죄에서 나를 구하시고
어리석은 자들의
조롱거리가 되지 않게 하소서.
내가 침묵을 지키고
입을 열지 않는 것은
이 고통이
주께로부터 온 것이기 때문입니다.
10 이제 주의 채찍을
나에게서 거두소서.
주께서 치시므로
내가 거의 죽게 되었습니다.
11 주께서 범죄한 사람을 징계하실 때
그의 소중한 것을
좀먹듯이 소멸하시니
참으로 사람은
한 번의 입김에 불과합니다.
12 “여호와여, 나의 기도를 들으시고
나의 부르짖음에 귀를 기울이소서.
내가 울부짖을 때
나의 눈물을 외면하지 마소서.
나의 모든 조상들처럼
나는 잠시 주와 함께 있는
나그네에 불과합니다.
13 여호와여, 나를 살려 주소서.
내 생명이 떠나 없어지기 전에
내 기력을 되찾게 하소서.”

Notas al pie

  1. 39:5 또는 ‘없는 것 같사오니’

Chinese Contemporary Bible (Traditional)

詩篇 39

受苦者的呼求

大衛的詩,交給樂長耶杜頓。

1我說:「我要謹言慎行,
免犯口舌之罪。
只要身邊有惡人,
我就用嚼環勒住自己的口。」
然而,我默不作聲,
連好話也不出口時,
內心就更加痛苦。
我心如火燒,越沉思越煩躁,
便開口呼求:
「耶和華啊,求你讓我知道我人生的終點和壽數,
明白人生何其短暫。
你使我的生命轉瞬即逝,
我的歲月在你眼中不到片刻。
人的生命不過是一絲氣息,(細拉)
人生不過是幻影,
勞碌奔波卻一場空,
積蓄財富卻不知誰來享用。
主啊,如今我盼望什麼呢?
你是我的盼望。
求你救我脫離一切過犯,
不要讓愚昧人嘲笑我。
我默然不語,一言不發,
因為我受的責罰是出於你。
10 求你不要再懲罰我,
你的責打使我幾乎喪命。
11 因為人犯罪,你管教他們,
使他們所愛的被吞噬,像被蟲蛀。
世人不過是一絲氣息。(細拉)

12 「耶和華啊,
求你垂聽我的禱告,
傾聽我的呼求,
別對我的眼淚視若無睹。
因為我在你面前只是客旅,
是寄居的,
正如我的祖先。
13 求你寬恕我,
好讓我在離世之前能重展笑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