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n Living Bible

시편 130

도움의 손길을 기다리는 기도

(성전에 올라가는 노래)

1여호와여, 내가
절망의 늪에서
주께 부르짖습니다.
여호와여, 내 소리를 듣고
나의 간절한 기도에
귀를 기울이소서.
여호와여, 만일 주께서
우리 죄를 일일이 기록하신다면 누가 감히 주 앞에
설 수 있겠습니까?
그러나 주께서 우리를
용서하시므로
우리가 두려운 마음으로
주를 섬깁니다.
내가 여호와의 도움을 기다리며
그의 말씀을 신뢰하노라.
파수병이
아침을 기다리는 것보다도
내가 여호와를
사모하는 마음이 더하구나.
이스라엘아, 너의 희망을
여호와께 두어라.
그는 한결같은 사랑을 베푸시며
언제나 구원하기를
원하시는 분이시다.
그가 이스라엘을
모든 죄 가운데서 구원하시리라.

어린아이와 같은 신뢰

(다윗의 시. 성전에 올라가는 노래)

Nueva Versión Internacional (Castilian)

Salmos 130

Cántico de los peregrinos.

1A ti, Señor, elevo mi clamor
    desde las profundidades del abismo.
Escucha, Señor, mi voz.
    Estén atentos tus oídos a mi voz suplicante.

Si tú, Señor, tuvieras en cuenta los pecados,
    ¿quién, Señor, sería declarado inocente?[a]
Pero en ti se halla perdón,
    y por eso debes ser temido.

Espero al Señor, lo espero con toda el alma;
    en su palabra he puesto mi esperanza.
Espero al Señor con toda el alma,
    más que los centinelas la mañana.

Como esperan los centinelas la mañana,
    así tú, Israel, espera al Señor.
Porque en él hay amor inagotable;
    en él hay plena redención.
Él mismo redimirá a Israel
    de todos sus pecados.

Notas al pie

  1. 130:3 sería declarado inocente? Lit. se mantendría en pi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