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inese Contemporary Bible (Traditional)

使徒行傳 23

1保羅注視著公會的人,說:「弟兄們,我在上帝面前行事為人一向問心無愧。」 大祭司亞拿尼亞一聽,就命那些站在旁邊的人打保羅的嘴。 保羅對亞拿尼亞說:「你這偽君子[a],上帝要擊打你!你坐在那裡不是應當依法審問我嗎?你怎麼違法叫人打我?」

站在旁邊的人說:「你竟敢辱罵上帝的大祭司?」 保羅說:「弟兄們,我不知道他是大祭司。我知道聖經上說,『不可咒詛百姓的官長。』」

保羅發現他們一些是法利賽人,一些是撒都該人,就在公會中高聲說:「弟兄們,我是法利賽人,也是法利賽人的子孫。我因為盼望死人復活,才在這裡受審!」 這句話立刻引起法利賽人和撒都該人之間的爭論,公會分成了兩派。 因為撒都該人認為沒有復活,也沒有天使和靈,而法利賽人認為這些都有。

眾人大聲喧嚷,有幾個法利賽派的律法教師站起來爭辯說:「我們找不出這人有什麼錯處,也許真的有靈或天使跟他說過話。」 10 爭論越來越激烈,千夫長怕保羅會被他們扯碎了,就派人把他從人群中救出來,帶回軍營。

11 當天晚上,主站在保羅身旁對他說:「要勇敢!正如你在耶路撒冷為我作了見證,你也必須在羅馬為我做見證。」

陰謀殺害保羅

12 天亮後,猶太人設下陰謀,並起誓說:「不殺保羅,誓不吃喝!」 13 有四十多人參與了這個陰謀。 14 他們去見祭司長和長老,說:「我們已經發了誓,不殺保羅不吃飯。 15 請你們和公會出面通知千夫長,請他把保羅押到你們這裡來,就說要進一步審訊他。我們準備在他到達之前殺掉他!」

16 保羅的外甥聽到這一陰謀,就去軍營通知保羅。 17 保羅請來一位百夫長,說:「請趕快帶這青年去見千夫長,他有要事稟告!」 18 百夫長領那青年去見千夫長,說:「那囚犯保羅叫我帶這青年來,說有要事稟告。」

19 千夫長就拉著那青年的手走到一旁,私下問他:「你有什麼事要告訴我?」 20 他說:「那些猶太人約好了,要請求你明天帶保羅到公會受審,假裝要詳細審問他的事。 21 你不要答應他們,因為他們有四十多個人會埋伏在半路,並且還起誓說,『不殺保羅就不吃不喝』。他們現在已經準備就緒,就等你答應了。」

22 千夫長聽後,就叫他回去,並叮囑道:「你向我稟告的事,不要告訴別人。」

保羅被押往凱撒利亞

23 於是,千夫長召來兩名百夫長,吩咐道:「預備二百名步兵、七十名騎兵、二百名長槍手,今晚九時出發去凱撒利亞。 24 要給保羅預備坐騎,護送他安全抵達腓利斯總督那裡。」

25 千夫長寫了公文給腓利斯總督,內容如下: 26 「克勞狄·呂西亞敬問腓利斯總督大人安。 27 這人被猶太人抓住,險些被他們殺害。我得知他是羅馬公民,便帶兵去救了他。 28 為了弄清楚他們控告他的緣由,我押他到猶太人的公會受審, 29 發現他被控告與他們的律法有關,他並沒有犯該被監禁或處死的罪。 30 我得知有人準備暗殺他,便立即護送他到你那裡,並通知他的控告者去你那裡告他。」

31 軍兵奉命行事,連夜護送保羅到安提帕底。 32 第二天,由騎兵繼續護送,其餘軍兵返回軍營。 33 他們到了凱撒利亞,將公文呈交總督,把保羅交給他。 34 總督看過公文,便問保羅是哪省的人,得知保羅是基利迦人,就說: 35 「等告你的人來了,我會審理你的案子。」於是下令把保羅關在希律的王府裡。

Notas al pie

  1. 23·3 偽君子」希臘文是「粉飾的牆」。

Korean Living Bible

사도행전 23

1바울이 의회 의원들을 바라보며 “형제 여러분, 나는 이 날까지 하나 님 앞에서 철저하게 선한 양심으로 살아왔습니다” 하고 말하자

대제사장 아나니아가 곁에 서 있는 사람들에게 바울의 입을 치라고 명령하였다.

그때 바울이 그에게 “[a]이 위선자야, 하나님이 너를 치실 것이다. 네가 나를 율법대로 재판한다고 거기에 앉아서 오히려 율법을 어기고 나를 치라고 하느냐?” 하였다.

곁에 선 사람들이 “하나님의 대제사장에게 그런 모욕적인 말이 어디 있소?” 하자

바울이 이렇게 말하였다. “형제 여러분, 나는 그가 대제사장인 줄 몰랐습니다. 성경에도 [b]‘너희 백성의 지도자를 욕하지 말라’ 고 기록되어 있습니다.”

바울은 의회 의원 중 일부는 사두개파이고 일부는 바리새파인 것을 알고 큰 소리로 이렇게 외쳤다. “형제 여러분, 나는 [c]순수한 바리새파 사람입니다. 내가 지금 심문을 받는 것은 죽은 사람이 부활한다는 희망 때문입니다.”

바울이 이 말을 하자 바리새파와 사두개파 사이에 다툼이 생겨 의회는 둘로 갈라졌다.

사두개파는 부활이나 천사나 영이 없다고 주장하는 반면 바리새파는 그 모든 것을 다 인정하였다.

의회가 온통 소란해지자 바리새파에서 몇몇 율법학자들이 일어나 “우리가 보니 이 사람에게는 아무런 잘못이 없습니다. 만일 영이나 천사가 그에게 말했다면 어떻게 하겠습니까?” 하고 그들의 강력한 주장을 내세우니

10 큰 논쟁이 벌어졌다. 부대장은 바울이 그들에게 찢겨 죽을까 염려하여 부하들에게 내려가서 그를 강제로 빼앗아 부대 안으로 데려가라고 명령하였다.

11 [d]그 날 밤 주님이 바울 곁에 서서 이렇게 말씀하셨다. “용기를 내어라. 네가 예루살렘에서 나를 증거한 것처럼 로마에서도 증거해야 한다.”

바울을 죽이려는 음모

12-13 날이 밝자 40여 명의 유대인들이 모여 바울을 죽이기 전에는 먹지도 마시지도 않겠다고 맹세하였다.

14 그들은 대제사장들과 장로들에게 가서 이렇게 말하였다. “우리가 바울을 죽이기 전에는 아무것도 먹지 않기로 굳게 맹세했습니다.

15 그러므로 여러분은 바울에 대한 것을 좀더 자세히 조사하려는 것처럼 하여 부대장에게 그를 의회에 데려오라고 하십시오. 우리는 준비하고 있다가 그가 도착하기 전에 죽여 버리겠습니다.”

16 바울의 조카가 이 음모를 듣고 부대 안에 들어가 바울에게 알렸다.

17 바울은 한 장교를 불러 “이 청년을 부대장에게 데려다 주시오. 부대장에게 할 말이 있답니다” 하였다.

18 그 장교는 그를 부대장에게 데리고 가서 “죄수 바울이 나를 불러 이 청년을 부대장님에게 데려다 달라고 부탁했습니다. 이 사람이 부대장님에게 할 말이 있답니다” 하였다.

19 부대장이 그를 한쪽 옆으로 데리고 가서 무슨 일이냐고 조용히 묻자

20 그 청년은 이렇게 대답하였다. “유대인들이 바울을 좀더 자세히 조사하려는 것처럼 하여 내일 의회에 그를 데려오라고 부대장님께 요청하기로 결정했습니다.

21 그러므로 부대장님께서는 그들의 말을 듣지 마십시오. 그들 중에서 바울을 죽이기 전에는 먹지도 마시지도 않겠다고 맹세한 40여 명이 그를 죽이려고 숨어 있는데 이제 그들은 모든 것을 준비해 놓고 부대장님의 허락만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22 그래서 부대장은 그 일을 자기에게 일러 주었다는 것을 아무에게도 말하지 말라고 타이르고 그 청년을 돌려보냈다.

23 그러고서 부대장은 두 [e]장교를 불러 “오늘 밤 [f]9시에 가이사랴까지 갈 보병 200명과 마병 70명과 창병 200명을 준비하라.

24 그리고 바울을 벨릭스 총독에게 안전하게 호송하도록 그를 태울 말도 몇 마리 준비하라” 하고 명령하였다.

25 그리고 그는 다음과 같은 편지를 써 주었다.

26 “글라우디오 루시아가 벨릭스 총독 각하께 문안드립니다.

27 이 사람이 유대인들에게 붙들려 죽게 되었으나 그가 로마 시민임을 알고 내가 부하들을 거느리고 가서 구해 냈습니다.

28 나는 유대인들이 이 사람을 고소하는 이유를 알아보려고 그를 의회로 데리고 갔습니다.

29 그러나 그 고소가 그들의 율법 문제와 관련되었을 뿐 가두거나 죽일 만한 죄는 없었습니다.

30 그리고 이 사람을 죽이려는 음모가 있다고 누가 나에게 일러 주어서 내가 즉시 이 사람을 각하께 보냅니다. 나는 또 이 사람을 고소하는 사람들에게도 각하 앞에서 직접 말하라고 지시했습니다.”

31 군인들은 명령을 받은 대로 밤에 바울을 데리고 안디바드리로 갔다.

32 그리고 이튿날 마병들에게 바울을 호송하게 하고 다른 군인들은 부대로 돌아갔다.

33 마병들은 가이사랴에 이르러 총독에게 편지를 전하고 바울도 넘겨 주었다.

34 총독은 그 편지를 읽고 나서 바울에게 어느 지방 출신이냐고 물었다. 바울이 길리기아 출신이라고 대답하자

35 “너를 고소하는 사람들이 도착하는 대로 네 변명을 듣도록 하겠다” 하고 바울을 헤롯의 관저에 가둬 두라고 명령하였다.

Notas al pie

  1. 23:3 원문에는 ‘회칠한담이여’
  2. 23:5 출22:28
  3. 23:6 원문에는 ‘바리새인이요또바리새인의아들이라’
  4. 23:11 또는 ‘다음날밤’
  5. 23:23 원문에는 ‘백부장’ (로마 100명의지휘관)
  6. 23:23 헬 ‘3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