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inese Contemporary Bible (Traditional)

以賽亞書 38

希西迦患病

1那些日子,希西迦病危,亞摩斯的兒子以賽亞先知前來對他說:「耶和華說,『你要交待後事,因為你要死了,你的病不能康復。』」 希西迦把臉轉向牆,向耶和華禱告,說: 「耶和華啊,求你顧念我怎樣全心、忠誠地事奉你,做你視為善的事。」希西迦痛哭起來。 耶和華對以賽亞說: 「你去告訴希西迦,『你祖先大衛的上帝耶和華說,我聽見了你的禱告,也看見了你的眼淚,我要使你的壽命增加十五年。 我要從亞述王手中拯救你和這城,我要保護這城。』」 21 [a]以賽亞說:「拿一塊無花果餅貼在王的瘡上,他就會痊癒。」 22 希西迦問:「有什麼兆頭能證明我可以再上耶和華的殿嗎?」 以賽亞說:「耶和華要給你一個預兆,以證明祂言出必行。 祂要使亞哈斯日晷上的日影後退十度。」果然,日影後退了十度。

猶大王希西迦病癒後,
寫了一首詩:
10 「我以為自己盛年之際,
就要踏入陰間之門,
不能享受餘年。
11 我以為再也見不到耶和華,
在世間再不能見到祂,
也不能再見到世人。
12 我的生命像牧人的帳篷一樣被拆走,
像織布機上的布匹一樣被剪斷。
一日之間,祂使我的生命嘎然而止。
13 我整夜哀號,
好像被獅子咬斷了全身的骨頭。
一日之間,祂使我的生命嘎然而止。

14 「我像燕、鶴一樣哀鳴,
像鴿子一樣呻吟;
我舉目望天,雙眼疲倦。
耶和華啊!
我困苦不堪,求你保護我。
15 我能說什麼呢?
祂對我說的,祂都親自成就了。
因為心靈的苦痛,我要一生謹慎而行。

16 「主啊,你的管教使人存活,
使我的心靈有活力。
主啊,求你使我身體復原,
讓我存活。
17 其實我受大苦對我有益。
你施慈愛,從死亡的深坑中拯救我的生命,
將我一切罪惡拋在你背後。
18 陰間不能稱謝你,
死亡不能讚美你,
下墳墓的人不能仰望你的信實。
19 只有活著的人才能像我今天這樣讚美你,
並且把你的信實告訴下一代。

20 「耶和華必救我,
我們要一生一世在祂殿中彈琴歌唱。」

Notas al pie

  1. 38·21-22 這兩節在原文抄本是放在本章末尾,不過這可能是在謄抄過程中放錯位置。其實這兩節經文放在6節和7節之間最為自然,就如在列王紀下一樣,參見列王紀下20·7-8

Korean Living Bible

이사야 38

히스기야왕의 병과 회복

1이때 히스기야왕이 병들어 죽게 되었다. 그래서 아모스의 아들 예언자 이사야가 그에게 가서 이렇게 말하였다. “여호와께서는 왕이 회복되지 못할 것이므로 모든 것을 정리하고 죽을 준비를 하라고 말씀하셨습니다.”

그러자 히스기야는 얼굴을 벽 쪽으로 돌리고

“여호와여, 내가 마음을 다하여 주를 성실하게 섬긴 일과 내가 주 앞에서 선하게 살려고 했던 것을 기억하소서” 하고 기도하며 크게 통곡하였다.

그때 여호와께서 이사야에게 말씀하셨다.

“너는 히스기야에게 가서 그의 조상 다윗의 하나님 나 여호와가 이렇게 말한다고 일러 주어라. ‘나는 네 기도를 들었고 네 눈물을 보았다. 내가 네 수명을 15년 더 연장하고

너와 이 성을 앗시리아 왕에게서 구출하여 계속 보호하겠다.

나 여호와가 말한 것이 사실임을 증명할 표적은 이것이다.

내가 아하스왕의 일영표에 해 그림자가 10도 뒤로 물러가게 하겠다.’ ” 그리하여 그 일영표의 해 그림자가 10도 뒤로 물러갔다.

히스기야왕은 병에서 회복된 후에 이런 시를 지었다:

10 나는 생의 전성기에
죽음의 문턱을 넘어
수명대로 살지 못할 것으로 생각하였다.
11 나는 또 이 세상에서
다시는 여호와를 뵙지 못하고
이 세상에 살아 있는 사람도
다시 보지 못할 것으로 알았다.
12 목자의 천막을 걷듯이
내 육체의 생명이 내게서 떠나고
직조공이 베틀에서
베를 잘라 말듯이
내가 내 생명을 말았으니
내 명이 조만간에
곧 끝나 버릴 것 같았다.
13 마치 사자가 내 뼈를 꺾는 것처럼
내가 밤새도록 신음하고
괴로워하였으니
정말 내 생명이 곧 끝나 버릴 것 같았다.
14 내가 제비나 학처럼 지껄이고
비둘기처럼 슬피 울며
하늘을 바라보다가 지쳐
“여호와여, 내가 죽게 되었습니다.
나를 구해 주소서” 하고 외쳤다.
15 여호와께서 나에게 말씀하시고
이 일을 행하셨으니
내가 무슨 말을 할 수 있겠는가?
내가 이 고통을 생각하며
여생을 겸손한 마음으로
살아가리라.
16 여호와여, 이와 같은 주의 훈계로
사람이 살게 되니
내 영혼의 생명도 여기에 있습니다.
주여, 나를 고치시고 살려 주소서.
17 내가 이런 고통을 당한 것은
나에게 유익이었습니다.
주는 내 영혼을 사랑하셔서
나를 죽음에서 건지시고
나의 모든 죄를 용서하셨습니다.
18 죽은 사람이 주를 찬양할 수 없고
무덤에 들어간 자가
주의 신실하심을 바랄 수 없습니다.
19 아버지가 자기 자녀들에게
주의 신실하심을 말해 주듯이
오늘 나처럼
주를 찬양할 수 있는 사람은
오직 살아 있는 사람뿐입니다.
20 여호와께서 나를 구원하실 것이니
우리가 평생 여호와의 성전에서
수금으로 노래하며 찬양하리라.

21 [a]이사야가 히스기야에게 으깬 무화과 뭉치를 상처에 바르면 나을 것이라고 말했을 때

22 히스기야는 여호와께서 자기를 고쳐 주실 표적이 무엇이냐고 물었던 것이다.

Notas al pie

  1. 38:21 어떤 번역본에는 21-22절을 6절과 7절 사이에 삽입시켰다.